여행이나 출장등을 외국으로 가게 되면 반드시 필요한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여권' 인데요. 신분중으로 사용 되기 때문에 분실 대비 복사본 또한 가지고 있어야 할만큼 정말 중요 하답니다.


처음 발급시 반드시 본인의 이름을 영문으로 기재해야 하는데요. 본인 임의대로 할 수 있는것이 아니라 정해진 표기법에 따라 발급하셔야 합니다.



그래서 이번 포스팅에서는 여권 영문이름 표기법에 대해서 알아볼건데요.



정해져 있는 표기 방법부터 보면 영문 성명은 한글이름을 로마자로 음역 표기하여 사용해야 하며 음절 사이 붙임표 또한 사용이 가능하다고 해요.




하물며 여권에 사용되는 영문 이름은 해외에서 신원을 확인할 수 있는 방법이기 때문에 변경이 상당히 엄격하게 제한되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신중 하셔야겠죠?



포털에서 '여권 영문이름' 으로 검색을 하시면 아래와 같은 창이 뜨게 됩니다.



임의로 "정우성" 이라는 유명배우의 이름을 넣어보겠습니다.



입력후 하단에 표기법에 의해 영문명이 몇개 나오게 되고 오른쪽 하단 '더보기'를 클릭!!


그러면 사용빈도순에 따라 1위부터 10위까지 확인이 가능 합니다.



많은 분들이 대중적으로 사용하는걸 선택하는게 무난하고 가족분들 중에서 이미 사용하는 성이 있다면일치해야 해요.


참고로 영문이름이 한글이름의 발음과 일치하지 않는 경우나 외국에서 여권상에 있는 영문이름과 다른 성명을 취업이나 유학 등의 이유로 인해 장기간 사용해서 그 이름을 계속 사용할때나 개명된 한글이름에 따라 변경하려는 등의 이유라면 변경이 허용 된다고 합니다.


본인의 이름을 여권 영문이름 표기법에 따라 결정하는것이 이처럼 어렵지는 않으나 한번 정해두면 오랜기간 사용하기 때문에 신중히 결정하시길 바라겠습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